만석신문은.. | 자유게시판 | 기차길옆작은학교 | 인형극단 칙칙폭폭
 
   
 
    TODAY is 2020-12-02 (수) TIME is 05:16
 
Total 30
 
괭이부리 이야기 "공동수도앞에 물지게 지고 한 십리는 줄을 …
요즘 사람들이야 잘 모르겠지만 내가 처음 여기 왔을 때에는 루핑이라고 타마구 입힌 종이 같은 걸로 지붕을 올려서 살았는데 그 높이가 내 목 정도나 되었을 게야. 이 동네야 예나 지금이…
최고관리자 | 07-08 | view : 11660 | 5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시아버지 덕분에 그(피난) 고생은 덜했지…
내가 원래 태생은 충청도 공주인데 열여섯에 부평으로 시집을 왔어. 부평서 농사지을 적에 육이오를 만났지. 난리가 났으니까 어떡해. 피난 가야지. 그때 우리 집에는 아흔 살 되신 시아버…
mansuknews | 10-26 | view : 11871 | 13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비올 땐 부침개 하고, 멸치 국물에 국수 말…
요즘 같이 비가 많이 오는 장마에는 생각나는 게 부침개하구 국수 아니겠어. 부침개는 묵은 김치로 해도 맛있고, 호박으로 해도 맛있고 그렇지. 그런데 여름엔 그래도 있는 사람이나 묵은 …
mansuknews | 10-26 | view : 6532 | 13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 나물을 너무 먹어 지겨웠는데 지금은 없…
내가 이북사람인데 우리 고향 옹진에서는 봄나물 많이 안 먹었어. 고향에서는 산에 가면 나물이 많았어도 해다 먹질 않았어. 왜들 안해 먹었는지 몰라. 주로 심어서 먹었지. 상추 심고 쑥…
mansuknews | 06-01 | view : 6633 | 13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즈그들 복없응께 애비 일찍잃고 고생 많이 …
내 나이 17살에 결혼했어. 옛날엔 다 그랬잖아. 그때 신랑은 19살이었어. 그란디 내가 29살에 혼자가 되어 분거야. 남편이 31살에 죽어 불었어. 그러니껜 남편은 인공난리(6.25 전쟁) 나기 전 …
mansuknews | 01-02 | view : 5668 | 14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북으로 데려간다고 해서 아카시낭구에 숨어…
내가 살던 고장은 황해도 해산면이라고 8.15 해방이 되고 삼팔선이 그어졌잖아. 그때 우리 고장은 삼팔선 남쪽에 있었어. 6.25가 난 날에도 우리는 처음에 뭔지도 몰랐어. 6.25 나던 날 새벽에 …
mansuknews | 07-04 | view : 5797 | 15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공출에 징용에, 왜정말년엔 힘들었지"
우리 고장은 산골이 아니고 그냥 벌판이야. 황해도 연백이라고 하는디 그냥 그냥 벌판이지 저 한 사십리까징도 여름에 들에 일하는 사람들이 하얗게 백로 앉은 것 처럼 뵈였지. 뒷동산도 …
mansuknews | 05-30 | view : 6717 | 15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남자들은 한나절이믄 도망가분다니까."
내 나이 19살에, 우리 집 신랑은 27살에 신랑 얼굴도 못 보고 결혼했어. 결혼해 갖고 고향 순창에 한 2년 있었나. 그란디 시골에서 살라며는 땅이 많아야 하는디 땅이 없으니까, 결국 우리 영…
mansuknews | 03-07 | view : 6723 | 15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살림 차리고 보니 영감이 엉망인거야"
죽은 우리 영감하고는 내 나이 23살부터 같이 살기 시작했어. 영감하고 나하고 나이로 7년 차이니까 그때 영감은 30살이었을거야. 영감 만나기 전에 나는 15살에 한 번 시집을 갔었어. 조강…
mansuknews | 12-08 | view : 6351 | 15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그땐 왜그렇게 전쟁이 많았는가 몰라"
내가 고향이 제주도여. 거그서 살았응께. 나도 그때 한 16살때부턴가 해녀질 했어. 결혼하기 전이닝께 20살 먹도록 물질했제. 물질하는거 힘들지. 물질 못하는 사람은 얼른 나왔다가 얼른 들…
mansuknews | 11-12 | view : 6121 | 16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페인트통에 구멍을 내 골목에서 밥을 했지"
내가 3차 아파트에 들어갔던게 13년전이니까 그 동네 없어진지 벌써 15년이나 되었네. 요앞 신고가도로가 생기기 전에 그 자리엔 하꼬방 집들이 많이 있었어. 내가 그 동네에 처음 들어온 …
mansuknews | 10-07 | view : 6200 | 16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원폭 떨어진건 알았지만, 항복할 줄은 몰랐…
내가 일하던 인천조선 배공장에서 8월 6일 정오에 히로시마에 원자폭탄이 떨어졌다는 걸 방송에서 들었지. 당시 사람들은 원자폭탄이라는 말은 잘 몰랐고 그저 위력이 센 폭탄이 떨어졌다…
mansuknews | 08-24 | view : 6286 | 16년전
 
 
괭이부리 이야기 "이게 생지옥이구나, 신음이 나오더라구요."
제가 동일방직에 입사를 한 날이 66년도 1월 18일이었어요. 동일방직이 저한테는 첫 직장이었어요. 요즘 사람들한테는 그 당시(60∼70년대)에 봉제공장의 조건이나 환경?가장 열악하다고 알려…
mansuknews | 07-19 | view : 5941 | 16년전